말씀의초대


요한 사도는, 우리가 보고 들은 생명의 말씀을 여러분에게도 선포한다고 한다(제1독서). 막달레나의 말을 듣고 시몬 베드로와 예수님께서 사랑하신 다른 제자는 예수님의 무덤으로 달려가 보고 믿는다(복음).


제1독서


<우리가 보고 들은 것을 여러분에게도 선포합니다.>

▥ 요한 1서의 시작입니다. 1,1-4
사랑하는 여러분, 1 처음부터 있어 온 것, 우리가 들은 것
우리 눈으로 본 것, 우리가 살펴보고 우리 손으로 만져 본 것,
이 생명의 말씀에 관하여 말하고자 합니다.
2 그 생명이 나타나셨습니다. 우리가 그 생명을 보고 증언합니다.
그리고 여러분에게 그 영원한 생명을 선포합니다.
영원한 생명은 아버지와 함께 계시다가 우리에게 나타나셨습니다.
3 우리가 보고 들은 것을 여러분에게도 선포합니다.
여러분도 우리와 친교를 나누게 하려는 것입니다.
우리의 친교는 아버지와 또 그 아드님이신 예수 그리스도와 나누는 것입니다.
4 우리의 기쁨이 충만해지도록 이 글을 씁니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복음


<다른 제자가 베드로보다 빨리 달려 무덤에 먼저 다다랐다.>

✠ 요한이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20,2-8
주간 첫날, 마리아 막달레나는 2 시몬 베드로와
예수님께서 사랑하신 다른 제자에게 달려가서 말하였다.
“누가 주님을 무덤에서 꺼내 갔습니다. 어디에 모셨는지 모르겠습니다.”
3 베드로와 다른 제자는 밖으로 나와 무덤으로 갔다.
4 두 사람이 함께 달렸는데,
다른 제자가 베드로보다 빨리 달려 무덤에 먼저 다다랐다.
5 그는 몸을 굽혀 아마포가 놓여 있는 것을 보기는 하였지만,
안으로 들어가지는 않았다.
6 시몬 베드로가 뒤따라와서 무덤으로 들어가 아마포가 놓여 있는 것을 보았다.
7 예수님의 얼굴을 쌌던 수건은 아마포와 함께 놓여 있지 않고,
따로 한곳에 개켜져 있었다.
8 그제야 무덤에 먼저 다다른 다른 제자도 들어갔다. 그리고 보고 믿었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오늘의 묵상


사도이며 복음사가인 요한은 세상에 빛으로 오신 그리스도를 두 번째로 증언하였습니다. 요한은 “예수님께서 사랑하신 제자”이며, 베드로와 형 야고보와 함께 거룩한 산에서 변모하신 예수님의 영광과 겟세마니에서 겪으신 예수님의 고통을 증언한 분입니다.
최후 만찬 때 그는 유다의 배반을 자신에게 드러내 보여 주신 예수님의 품에 머리를 기대었습니다. 그는 골고타 언덕에서 예수님께서 돌아가신 십자가 밑에 있었고, 그분께서 마리아를 어머니로 모시라는 말씀을 듣고 돌아가실 때까지 자기 집에 모셨습니다. 그는 부활하신 예수님의 빈 무덤에 맨 먼저 다다랐고 주님의 부활을 맨 먼저 믿었습니다. 주님에 대한 사랑이 발에 날개를 달아 신앙의 발걸음을 가볍게 해 주었던 것입니다.
주님 부활에 대한 사도의 증언은 신앙의 토대이며, 학습된 이론이 아니라 증인들을 통하여 밝혀진 역사인 복음 전통의 기초입니다. 요한은 이런 증언을 상기합니다. “우리가 살펴보고 우리 손으로 만져 본 것, 이 생명의 말씀 …… 우리가 보고 들은 것을 여러분에게도 선포합니다. 여러분도 우리와 친교를 나누게 하려는 것입니다. 우리의 친교는 아버지와 또 그 아드님이신 예수 그리스도와 나누는 것입니다. 우리의 기쁨이 충만해지도록 이 글을 씁니다.”
오늘 복음은 죽음이 그리스도를 부활의 영광으로 이끌었음을 우리에게 보여 줍니다. 베들레헴에서 아기 예수님을 둘러싼 포대기는, 부활하신 그리스도께서 당신의 영광스러운 몸에 필요하지 않아 무덤에 고스란히 남겨 놓으신 아마포를 상기시킵니다. 그리스도의 영광을 입은 인류는 그분과 더불어 우리 부활의 보증이 됩니다.(안봉환 스테파노 신부)


1일 가톨릭교리(출처:가톨릭교리서 요약본)


232. 성사와 영원한 생명은 어떤 관계가 있는가?

교회는 복된 희망이 이루어지기를, 우리의 위대하신 하느님이시며 구원자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영광이 나타나기를 기다리며” (티토 2,13), 성사 안에서 이미 영원한 생명에 참여하고 있다.


233. 누가 전례 안에서 활동하는가?

전례 안에서 온전한 그리스도(Christus totus), 곧 머리와 몸이 일하신다. 대사제이신 그리스도께서는 당신 몸인 천상 교회와 지상 교회와 더불어 전례를 거행하신다.  

Posted by 에파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