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의 초대

모세는 백성에게, 오늘 생명과 행복, 죽음과 불행을 내놓는다고 한다(제1독서). 예수님께서는, 누구든지 당신 뒤를 따라오려면, 자신을 버리고 날마다 제 십자가를 지고 따라야 한다고 하신다(복음).

제1독서

<보아라, 내가 오늘 너희 앞에 축복과 저주를 내놓는다(신명 11,26)>

▥ 신명기의 말씀입니다. 30,15-20
모세가 백성에게 말하였다.
15 “보아라, 내가 오늘 너희 앞에 생명과 행복, 죽음과 불행을 내놓는다.
16 내가 오늘 너희에게 명령하는 주 너희 하느님의 계명을 듣고,
주 너희 하느님을 사랑하며 그분의 길을 따라 걷고,
그분의 계명과 규정과 법규들을 지키면, 너희가 살고 번성할 것이다.
또 주 너희 하느님께서는
너희가 차지하러 들어가는 땅에서 너희에게 복을 내리실 것이다.
17 그러나 너희의 마음이 돌아서서 말을 듣지 않고,
유혹에 끌려 다른 신들에게 경배하고 그들을 섬기면,
18 내가 오늘 너희에게 분명히 일러두는데, 너희는 반드시 멸망하고,
요르단을 건너 차지하러 들어가는 땅에서 오래 살지 못할 것이다.
19 나는 오늘 하늘과 땅을 증인으로 세우고,
생명과 죽음, 축복과 저주를 너희 앞에 내놓았다.
너희와 너희 후손이 살려면 생명을 선택해야 한다.
20 또한 주 너희 하느님을 사랑하고 그분의 말씀을 들으며 그분께 매달려야 한다.
주님은 너희의 생명이시다. 그리고
너희의 조상 아브라함과 이사악과 야곱에게 주시겠다고 맹세하신 땅에서
너희가 오랫동안 살 수 있게 해 주실 분이시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복음

<나 때문에 자기 목숨을 잃는 그 사람은 목숨을 구할 것이다.>

✠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9,22-25
그때에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22 “사람의 아들은 반드시 많은 고난을 겪고
원로들과 수석 사제들과 율법 학자들에게 배척을 받아 죽임을 당하였다가
사흘 만에 되살아나야 한다.” 하고 이르셨다.
23 예수님께서 모든 사람에게 말씀하셨다.
“누구든지 내 뒤를 따라오려면,
자신을 버리고 날마다 제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라야 한다.
24 정녕 자기 목숨을 구하려는 사람은 목숨을 잃을 것이고,
나 때문에 자기 목숨을 잃는 그 사람은 목숨을 구할 것이다.
25 사람이 온 세상을 얻고도 자기 자신을 잃거나 해치게 되면 무슨 소용이 있느냐?”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강론 후 잠시 묵상한다>

오늘의 묵상


제1독서인 신명기 말씀에 따르면, 주님의 계명과 법규를 지키는 이는 약속된 땅에서 행복하게 살며 번성할 것이고, 마음이 돌아서서 주님의 말씀을 듣지 않고, 유혹에 끌려 다른 신들을 경배하고 섬기는 이는 그 땅에서 쫓겨날 것입니다. 그런데 이스라엘은 주님의 계명, 곧 하느님의 뜻을 어기고 다른 신을 경배하다가 약속된 땅을 빼앗겨 버립니다. 
그런데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께서는 많은 고난을 겪으시고 원로들과 수석 사제들과 율법 학자들에게 배척을 받아 죽임을 당하셨다가 사흘 만에 되살아나셔야 한다고 가르치기 시작하십니다. 신명기적 시각에서는 도저히 이해되지 않는 말씀입니다. 하느님 뜻 자체이시자, 오로지 하느님의 뜻에 따라 사시던 예수님께서 영원한 행복이 아니라 많은 고난을 당하셔야 한다는 것, 심지어 그분을 따르는 이마저도 십자가를 진다는 것은 참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일입니다. 그러나 예수님께서는 십자가야말로 당신이 수행하셔야 할 아버지의 뜻임을 분명히 밝히십니다. 
모든 복음사가는 제자들이 이런 예수님의 가르침을 받아들이기 어려워했다고 전합니다. 그리고 그런 제자들의 몰이해는 오늘날까지도 계속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금도 행복을 얻고자 하는 많은 이들이 예수님을 따라 십자가를 지는 삶을 받아들이기 어려워합니다. 그런 사람들에게 예수님에 대한 믿음이란 한낱 장식품, 곧 자신에게 도움이 되지 않으면 언제든 버릴 수 있는 그 무엇에 불과합니다. 그렇지만 우리 모두는 기억해야 합니다. 예수님처럼 우리도 자신에게 맡겨진 십자가를 기꺼이 받아들일 때 비로소 부활하여 영원한 생명의 땅으로 들어갈 수 있을 것입니다.(염철호 요한 신부)


1일 가톨릭교리(출처:가톨릭교리서 요약본)


361. 참행복과 행복에 대한 인간의 갈망은 어떤 관계인가?

예수님께서 밝히신 참행복은 하느님께서 인간을 당신께 이끄시고자 그 마음에 이 갈망을 심어 주셨고, 하느님만이 채워 주실 수 있는 본질적인 행복에 대한 갈망에 부응한다.

 

362. 영원한 행복은 무엇인가?

영원한 행복은 우리가 언젠가 충만하게 하느님의 본성에 참여하게” (2베드 1,4) 되며, 그리스도의 영광을 보고 성삼위의 생명을 누리게 될 영원한 생명 안에서 하느님을 뵙는 것이다. 이 행복은 인간의 능력을 훨씬 넘어서고 또 그곳으로 이끄는 은총과 마찬가지로 하느님께서 거저 베푸시는 초자연적인 선물이다. 이 약속된 행복은 우리에게 모든 것 위에 하느님을 사랑하도록 자극함으로써, 세상 재화에 대하여 확고한 도덕적 선택을 내리도록 촉구한다.  

Posted by 에파타

댓글을 달아 주세요